[테크월드뉴스=조명의 기자] AI 기반 공급망관리 소프트웨어 기업 엠로가 22일 오전 한국거래소에서 진행된 ‘2022 한국IR대상’ 시상식에서 특별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한국IR대상은 한국IR협의회가 적극적인 IR활동을 통해 기업과 주주, 투자자의 공동이익과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기업을 선정해 시상하는 행사로, 올해로 22회째를 맞았다. 

엠로는 기관투자자·애널리스트, 증권유관기관의 추천을 받아 올해 기업부문 후보로 이름을 올렸으며, 최종 심사를 거쳐 신규상장기업(2021년 1월~2022년 6월 상장) 가운데 IR활동이 우수한 기업에게 주어지는 특별상 수상사로 선정됐다. 

엠로는 2021년 8월 코스닥 상장 후 주주·투자자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지속적인 IR활동으로 시장과의 신뢰 관계를 구축한 점을 높게 평가 받았다. 사업전략부문 내 IR팀을 신설해 체계적인 내부 IR 시스템을 구축한 뒤, 지난 1년 간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다양한 툴을 활용해 200회 이상의 NDR(Non-Deal Roadshow) 미팅을 진행하며 객관적이고 투명한 IR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해왔다.

또한 엠로는 매월 1회 이상 뉴스레터 발송을 통해 기업의 주요 이슈와 IR 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보도자료, CEO 인터뷰, 기획기사, 자체 SNS 채널 등을 활용해 시장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있다. 

안정적인 주주 분포 구성을 위해 자체적으로 해외 가치투자 롱펀드 대상 기업설명회(Corp-day) 참여, NDR을 진행하는 등 해외 투자자 대상의 IR 활동도 진행 중이다.  지난 2월에는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1:1 무상증자 진행과 전자투표제를 도입했으며, 국내외 우호 주주·투자자들과 지속적인 커뮤니케이션을 통한 신뢰 구축으로 시장에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송재민 엠로 대표는 “코스닥 상장 후 주주와의 약속과 기대에 부응하고자 모든 임직원이 각자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R&D 투자와 다양한 신규 사업의 성과 창출을 통해 고객사는 물론 주주·투자자들에게도 엠로만의 차별화된 성장가치, 투자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계속 노력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테크월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와 관련된 기사